최종편집 : 2020.2.14 금 17:50
> 뉴스 > 사회
       
전기硏, 회의문화를 바꿔라
인사·박수로 시작…굿뉴스 공유
2009년 03월 11일 (수) 10:38:59 강원영 기자 kkang@epnews.co.kr

   
▲ 전기연구원이 긍정적인 회의문화 조성을 위해 간부직원들이 회의 시작전 악수와 함께 즐거운 인사를 나누고 있다.

한국전기연구원(원장 유태환)의 회의문화가 달라지고 있다.

전기연구원은 ‘근무하고 싶은 KERI, 만나고 싶은 KERI사람’이라는 유태환 원장의 경영 캐치프레이즈에 따라 조직문화 측면에서 여러 가지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딱딱하기 쉬운 회의문화를 밝고 긍정적인 분위기로 조성해 나가는 것도 그 중 한가지로 회의 시작 전 참석자들은 ‘오즐, 오잘’(오늘도 즐겁게 오늘도 잘해보세), ‘오사, 오행’(오늘도 사랑하며, 오늘도 행복하세)이라는 인사와 함께 박수를 치고, 악수를 나누며 활기차게 회의를 시작하고 있다.

또한 밝은 분위기의 회의 조성을 위해 회의 시작 전 굿뉴스 공유하고 있다. 이는 각 개인이나 부서에서 생긴 기분 좋은 뉴스를 공유하고 축하하며 긍정적인 분위기를 조성하는 것이다.

한편 전기연구원은 유태환 원장 취임 후 ‘근무하고 싶은 KERI, 만나고 싶은 KERI사람’ 만들기의 일환으로 전직원으로부터 600여개의 혁신아이디어를 제안 받아 TF팀을 통해 검토하고 인트라넷(KEPOS)에 별도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를 통해 채택된 250여개 내부제안의 실행이 완료될 때까지 일정에 맞춰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강원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전력신문(http://www.ep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37-060 서울 서초구 방배동 935-12번지 제보 및 문의 02-561-3524 | 팩스 02-522-0130
상호 : (주)한국전력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5-86-22032 | 개인정보책임자 : 신홍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홍주
Copyright 2006 한국전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