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2 화 09:46
> 뉴스 > 사회
       
남부발전 신입사원 사회공헌으로 첫 업무
21기 43명 입사식 이후 봉사활동 펼쳐
2017년 01월 12일 (목) 10:09:34 박기진 기자 kjpark@epnews.co.kr
   
▲ 남부발전 21기 신입사원들은 11일 입사식 이후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생활의 첫 발을 내딛었다.

한국남부발전(사장 윤종근)의 21기 신입사원들이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생활의 첫 발을 내딛었다. 남부발전은 21기 신입사원들이 11일 본사 4층 강당에서 열린 입사식 후 첫 활동으로 지역 어르신들과 음식만들어 나누기와 식료품 지원, 주거개선 활동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사회생활의 첫 발을 내딛는 신입사원들에게 공기업 직원으로써 사회적 책임을 알려주고 지역사회와의 소통을 통한 나눔의 즐거움과 감사함을 가르치고자 마련됐다.

43명의 신입사원들은 지역 어르신께 식료품을 전달하고, 음식을 만들어 나누며 다정한 말벗이 됐으며 청소와 외풍차단 활동을 시행하는 등 추운날씨에도 굵은 땀방울을 흘리며 성심성의껏 봉사활동을 마쳤다.

한편 남부발전은 직무능력 중심의 NCS(국가직무능력표준, National Competency Standards)를 기반으로 2016년 하반기 신입사원 43명을 채용했으며 이전지역 할당제(20%) 및 가점(5%)적용을 통해 우수한 지역인재를 17명(35%) 선발하는 등 정부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있다.

신입사원들은 지난해 8월 인턴사원으로 선발되어 공통교육(경영현황 등), 직무, 발전기초 및 신성장동력 발굴을 위한 원자력 기초과정 등을 수료하고 팀프로젝트 및 팀워크 강화훈련, 멘토링과 일학습병행제를 접목한 남부특화 현장 OJT(On the Job Training)을 수행하며 등 약 4개월간 인턴십 과정의 대장정을 무사히 마무리했다.

윤종근 남부발전 사장은 “어려운 관문을 뚫고 남부발전에 입사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환영한다”며 “국가 전력생산을 책임지는 에너지 공기업의 일원으로서 자긍심과 책임의식을 바탕으로 개인과 조직이 함께 성장하는 견인자세를 가지길 바라며 사회적 책임완수와 나눔에 앞장서는 창의적인 핵심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전력신문(http://www.ep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37-060 서울 서초구 방배동 935-12번지 제보 및 문의 02-561-3524 | 팩스 02-522-0130
상호 : (주)한국전력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5-86-22032 | 개인정보책임자 : 신홍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홍주
Copyright 2006 한국전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