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9.14 월 10:21
> 뉴스 > 한전
       
한전, 獨하노버 박람회에 中企와 동반참가
해외바이어 초청 비즈미팅으로 약 1억 수출상담 실적 달성
2017년 05월 04일 (목) 10:34:52 박기진 기자 kjpark@epnews.co.kr
   
▲ 한전은 ‘2017 하노버 국제 산업박람회’에 19개 협력사와 함께 참가했다.

한전(사장 조환익)은 지난달 24~28일 독일 하노버에서 열린 ‘2017 하노버 국제 산업박람회’(Hanover Messe 2017)에 참가해 우리나라 우수 전력기자재의 유럽시장 신규 판로 개척과 에너지 분야 선진기술 벤치마킹을 시행했다.

한전은 한국전기산업진흥회와 공동으로 234㎡ 규모의 전시관을 구성해 신성산전(주) 등 19개 협력사의 제품을 전시했으며, 전시관은 KEPCO의 엠블럼 아래 각 협력사의 전시부스를 운영해 해외 바이어와 수출 상담을 실시하고 효과적인 제품 홍보와 바이어 상담진행을 위해 공동 전시부스와 개별 부스를 동시 운영했다.

특히 이번 박람회에서는 참가 중소기업별로 사전에 현지 바이어 매칭을 하고, 박람회장 안에서 별도 비즈니스 미팅을 시행해 마케팅 효과를 극대화했으며 한전은 대중소기업협력재단과 함께 협력사들의 박람회 부스 임차비, 전시제품 운송비, 전시설치비, 통역비 등 해외마케팅 행사 소요비용을 지원했다.

이번 박람회 전시관 운영을 통해 인도, 브라질, 베트남, 레바논 등 전 세계 해외 바이어 700명을 대상으로 총 1억불의 수출상담 실적을 기록했으며, 신기술 컨퍼런스 참석을 통해 선진기술 동향을 벤치마킹하는 등 빛가람 에너지밸리의 에너지신사업 역량 강화와 외국인 투자 유치에 주력했다.

독일 하노버 산업박람회는 1947년 처음 개최된 이후 세계 최대 규모와 최고의 인지도를 가진 국제 산업 박람회로 한전은 올해 다섯 번째로 박람회에 참가했으며 올해에는 73개국 총 6562개社(대한민국 115개社)가 참가하고 25만명이 방문해 박람회 사상 최대 규모로 열렸다.

한전은 이번 하노버 박람회에서 수출상담한 해외 유망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올해 11월 개최하는 빛가람전력기술엑스포(BIXPO 2017)와 10월 개최하는 한국전기산업대전(SIEF) 행사에 초청하는 등 지속적인 수출 교류 확대를 추진하고 높은 브랜드 인지도를 활용해 협력사들이 해외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지원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박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전력신문(http://www.ep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37-060 서울 서초구 방배동 935-12번지 제보 및 문의 02-561-3524 | 팩스 02-522-0130
상호 : (주)한국전력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5-86-22032 | 개인정보책임자 : 신홍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홍주
Copyright 2006 한국전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