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8.19 월 09:54
> 뉴스 > Industry
       
현대일렉트릭, 세계 최초 3차원 면진형 몰드변압기 개발
지반 및 기기분리 지진력전달 차단
2019년 01월 08일 (화) 10:30:43 한국전력신문 webmaster@epnews.co.kr


현대일렉트릭(대표 정명림)은 교량 부품 전문 기업인 에스코알티에스(대표 조영철)와 협업하여 지진파의 수평·수직 성분을 모두 고려한 3차원 면진형 몰드변압기를 세계 최초로 개발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동사가 개발한 제품은 지진인증 허용기준의 하나인 ICC-ES AC156 기준에 따라 국립지진방재연구센터(KOLAS 인정기관)에서 검증이 이루어졌다. 자체 복원력이 우수한 3차원 면진시스템을 몰드변압기에 적용하여 연속적인 지진 충격에도 면진성능을 발휘할 수 있으며, MMI(Modified Mercalli Scale, 수정 메르칼리 진도) 11에 상당하는 지진에도 몰드변압기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다. 또한 특수소재를 사용하여 반영구적 사용이 가능하다는 특징을 지니고 있다.

면진(免震)기술은 내진(耐震) 및 제진(制震)과 더불어 지진발생에 대처하는 방법 중 하나로, 지반과 기기를 분리하여 지진력이 기기로 전달되는 것을 차단하는 방법이다. 이는 기기 자체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지진으로 인한 2차 피해를 최소화함에 따라 지진에 대한 기기 보호성능이 가장 우수하다고 볼 수 있다.

이번에 현대일렉트릭이 개발한 면진형 몰드변압기는 국제 건축구조기준인 UBC(Uniform Building Code)에서 정의한 지진 최대 위험도 계수 zone 4의 기준을 충족하여 리히터 규모 8~9 수준의 강진에서도 면진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UBC에서 규정하는 가장 가혹한 조건(진원지로부터 2km 이내, 연약한 토사지반)에 해당하는 상황에서도 지진하중 기준을 만족하여 고난이도의 기술력을 입증하게 되었다.

동사는 기존 내진형 몰드변압기와 더불어 금번 세계 최초로 면진형 몰드변압기를 개발함으로써 MMI 11에 상당하는 지진으로부터 몰드변압기를 보호할 수 있는 2개 제품군을 보유한 국내 최초의 기업이 되었으며 전력기기 면진분야에서는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보유하게 되었다.

현대일렉트릭 관계자는 “당사는 에스코알티에스와 수 차례 기술 협의를 통해 기존보다 더 강력한 지진에도 견딜 수 있으며 건물의 높이에 상관없이 설치 가능한 세계 최고 수준의 면진형 몰드변압기를 개발하였다”며 “개발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 요구 시 향후 유입변압기에도 확대 적용이 가능함에 따라 국내 및 글로벌 시장 개척에 큰 성과를 낼 것”이라고 전했다.

한국전력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전력신문(http://www.ep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37-060 서울 서초구 방배동 935-12번지 제보 및 문의 02-561-3524 | 팩스 02-522-0130
상호 : (주)한국전력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5-86-22032 | 개인정보책임자 : 신홍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홍주
Copyright 2006 한국전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