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7.16 화 10:08
> 뉴스 > 정책
       
글로벌 전기차용 비중국산 배터리 사용량 LG화학 2등
2019년 1~2월 기준, 삼성SDI 4등 유지
2019년 04월 08일 (월) 11:23:05 한국전력신문 webmaster@epnews.co.kr

2019년 1~2월에 판매된 글로벌 전기차(EV, PHEV, HEV)에 탑재된 비중국산(중국 시장 제외) 배터리 사용량 순위에서 한국의 LG화학과 삼성SDI가 각각 2위와 4위를 유지했다. SK이노베이션은 6위로 전년 동기 대비 한 계단 올라섰다.

이번에 집계된 배터리 사용량은 글로벌 배터리 사용량에서 중국에 출시된 전기차에 탑재된 중국산 배터리 사용량을 제외하였다.

2019년 1~2월 세계 각국에 등록된 전기차의 비중국산 배터리 에너지 양은 약 4.9GWh로 전년 동월 대비 56.6% 증가했다.

이 가운데 LG화학은 약 1.3GWh로 전년 동기 대비 67.8% 성장하면서 파나소닉에 이어 2위를 기록했다.

삼성SDI는 약 401MWh로 사용량이 감소했지만 순위는 전년 동기와 같은 4위를 지켰다.
SK이노베이션은 약 205MWh로 2.3배 급성장하면서 순위가 6위로 한 계단 상승했다.

LG화학과 SK이노베이션의 성장세는 각 사의 배터리를 탑재하고 있는 모델들의 판매 호조가 견인했다. LG화학은 주로 현대 코나 EV, 재규어 I-Pace, 르노 Zoe 등의 판매 급증이 성장세를 이끌었다. SK이노베이션은 니로 BEV와 니로 PHEV 등의 판매 호조가 성장세로 이어졌다.

한편, 2019년 2월 배터리 사용량은 약 2.4GWh로 전년 동월 대비 45.6% 늘었다.

업체별로 파나소닉과 CATL이 1, 2위를 유지한 가운데, LG화학과 삼성SDI, SK이노베이션이 각각 2위와 4위, 6위를 차지했다. 중국 업체 BYD는 9위를 나타내 작년에 이어 TOP 10 지위를 유지했다.

김광주 SNE리서치 대표는 “중국을 제외한 글로벌 전기차 시장에서 한국의 LG화학과 SK이노베이션이 비교적 선전하고 있지만, 삼성SDI가 다소 주춤하고 있고 CATL과 BYD 같은 중국계 업체가 점차 공세를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시장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면서 시장 입지를 강화하기 위한 기반을 다질 필요가 있다”고 진단했다.


한국전력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전력신문(http://www.ep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37-060 서울 서초구 방배동 935-12번지 제보 및 문의 02-561-3524 | 팩스 02-522-0130
상호 : (주)한국전력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5-86-22032 | 개인정보책임자 : 신홍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홍주
Copyright 2006 한국전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