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3.30 월 10:43
> 뉴스 > 피플
       
동서발전, 협력기업 현장 찾아 소통경영 강행보
박일준 사장 협력중소기업 애로사항 청취
2019년 09월 03일 (화) 10:52:42 한국전력신문 webmaster@epnews.co.kr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은 최근 양일에 걸쳐 경기도에 위치한 한국동서발전 중소기업협의회 회원사 나복남 대양롤랜트 대표와 김영준 동우옵트론 대표를 찾아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하고 기업 관계자와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은 최근 국산화 기술개발 중요성에 따른 협력 기업과의 현장소통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한국동서발전 CEO의 테마형 중소기업 방문 계획’을 수립하고 지난 6월 중소기업협의회 소속 에치케이씨(주)방문을 시작으로 8번째 협력기업을 찾아 소통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대양롤랜트는 1999년에 설립된 기업으로 주 생산품목으로 컨베이어 아이들러 및 핸들링 시스템 등을 생산하며, 국내외 발전소의 컨베이어 관련 부품을 제작 및 납품하여 2018년에는 인도네시아, 인도 및 태국 등 해외에서 49만 달러의 수출실적을 달성한 바 있다.

이번 방문한 동우옵트론은 1989년에 설립된 기업으로 주생산품목은 연소가스계측기를 생산하며, 국내 최초 In-Site형 굴뚝가스 측정기 형식 승인을 취득하여 국산화에 성공하였다. 2018년 해외수출은 파키스탄 및 중국에서 22만 달러의 수출실적을 달성한 바 있다.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은 각 사의 대표로부터 최근의 국산화 개발 현안사항과 기업의 애로사항 등을 듣고 한국동서발전에서 추진하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사업에 대한 소감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제품 개발 및 시험 현장을 방문하여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김영준 동우옵트론 대표는 “국산화 검증 개발품에 대한 적극적인 구매와 현장실증사업을 더욱 확대해 주기를 요망한다”며 “한국동서발전 중소기업협의회의 활동을 통하여 함께 지속 성장할 수 있었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국전력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전력신문(http://www.ep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37-060 서울 서초구 방배동 935-12번지 제보 및 문의 02-561-3524 | 팩스 02-522-0130
상호 : (주)한국전력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5-86-22032 | 개인정보책임자 : 신홍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홍주
Copyright 2006 한국전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