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4 화 09:53
> 뉴스 > SG/신산업
       
행복도시에 4MWh급 대용량 ESS 설치
서부발전 20억 투입해 설치…1.6MW 태양광과 연계
2017년 05월 15일 (월) 15:27:39 박기진 기자 kjpark@epnews.co.kr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충재)은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내에 최초로 4MWh 규모의 대용량 리튬이온 에너지저장장치 설치 사업을 12일 준공했다고 밝혔다.

에너지저장장치(Energy Storage System)는 태양광 발전 등을 통해 생산한 전기를 저장장치(배터리)에 저장했다가 필요 시 공급해 전력 효율을 높이는 장치로 행복도시 내 친환경에너지 도입 확대의 하나로 추진했다.

한국서부발전이 약 2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설치했으며 기존 고운동(1-1생활권) 폐기물매립지 부지에 설치돼 있는 태양광 발전시설(1.6㎿)과 연계해 약 400가구에 상시 전력 공급이 가능하다.

태양광은 낮에만 발전해 전기를 공급할 수 있으나 에너지저장장치를 활용하면 낮에 생산한 전기를 저장하였다가 밤에 전력 소요량이 많을 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국가 차원에서는 전력 부족 및 비상사태(지진, 태풍 등)가 발생했을 때 전력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효과도 있다.

행복청은 신재생에너지 도입을 확대하고 전력을 효율화하기 위해 앞으로 공공기관 건축물 건립, 대규모 태양광 시설 설치 시 에너지저장장치를 함께 도입하도록 할 예정이다.

이충재 행복청장은 “행복도시는 기후변화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저탄소 미래에너지 자족도시 구현을 목표로 신재생에너지 도입을 확대하고 있다”며 “친환경 에너지저장장치를 지속적으로 도입해 에너지 특화도시로 건설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전력신문(http://www.ep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